티스토리 뷰

오늘은 이름이 낯선 급성부비동염 질환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이것은 다른말로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축농증과 같은 말입니다. 축농증이라는 말은 주변에서 많이 들어봤을것 같습니다. 하지만 저는 원인과 치료법에 대해서는 확실하게 잘 몰라서 이번기회에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급성부비동염 알아보기전에 먼저 부비동염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부비동은 코안의 뼈속의 공간을 말합니다. 이곳은 목소리를 내는 곳이면서 호흡에 도움을 주는 신체기관입니다. 하지만 부비동에 염증이 생겨서 분비물이 고이게되면 축농증으로 악화될수 있습니다. 그렇기때문에 부비동염에 걸린 아이들은 자주 코막힘을 느끼면서 호흡하는것을 불편해합니다. 이러한 증상이 3주 미만으로 코막힘이나 심한콧물, 두통을 느끼게 된다면 바로 급성 부비동염으로 진단하게 됩니다. 그러나 1개월 이상으로 이 증상들이 지속되었다면 만성 부비동염으로 볼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아이가 호흡하는데 힘들다고 한다면 축농증인지 검사를 받는것이 좋습니다. 

축녹증이 생기는 원인은 아주 다양합니다. 가장 흔한것은 감기나 비염으로 인해서 세균이 침투해서 발생하는 경우입니다. 세균에 의해서 염증이 생기고 붓게 된다면 코속의 분비물이 나가지 못하고 안쪽에 고여있게 됩니다. 이때부터 부비동염이 시작된다고 보면 됩니다. 그러다가 2차 세균감염이 나타나게 되면 심할경우 종양으로 악화될수 있습니다. 부비동염은 어른보다는 아이들에게 더 잘 나타나는 경향이 있습니다. 아이는 성인들에 비해서 부비동의 공간이 좁기 때문에 더욱 쉽게 코가 막힐수가 있으면서 콧물의배출이 잘 되지 않습니다. 그리고 아이들이 비염이나 감기 때문에 콧물과 코막힘의 증상이 생겨도 치료까지 생각하지 않기 때문에 어른보다 대처가 늦어질수 있습니다. 증상이 있는 상태로 시간이 지속되면 급성부비동염 에서 만성부비동염으로 이어질수 있습니다.

부비동염의 판단법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코가 자주 막히는 경우가 많다. 얼굴의 한쪽에 통증이 자주 발생한다. 콧물의 색깔이 황색이거나 녹색이다. 콧물이 넘어가는 느낌이 자주들며 냄새를 잘 맡지 못한다면 한번 의심해볼만 합니다. 급성부비동염 예방법과 치료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감기나 비염에 걸리지 않도록 평소에 생활습관을 잘 만들어줘야 합니다. 그리고 미세먼지가 많은 날에는 꼭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을 자주 씻어야 합니다. 그리고 면역력을 높일수 있도록 물을 충분히 마시고 숙면을 취해야 합니다. 

축녹증은 잦은 감기와 오랜 감기로 인해서 생긴 비염이나 알레르기 비염등이 가장 흔한 원인입니다. 그 이유는 부비동의 안쪽은 코의 점막과 연결되어 있고 인후 위쪽과도 통하기 때문입니다. 급성 축농증이 완전하게 치료되지 않았거나 재발을 일으킬때 만성으로 진행됩니다. 편도나 아데노이드등으로 코주변에 있는 림프절과 점막이 너무 크게 부어 있거나 예민해져서 어떠한 자극에도 과도하게 반응하는 경우에도 축농증이 생길수 있습니다.

지금까지 급성부비동염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이미 여러번 말했지만 질병은 나중에 치료하는것보다 미리 예방하는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고 초기에 치료해야 다른 병으로 악화되지 않고 빨리 완쾌할수 있습니다. 아이가 감기라고 단순하게 생각하면서 넘기지 말고 증상이 지속되거나 계속 재발된다면 병원에 가서 정확한 진단을 받고 치료하는 방법을 적극 추천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39,665
Today
17
Yesterday
35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