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백종원 도시락 2탄 만능비빔간장도시락이 나왔습니다. 

1탄도 맛있게 먹었기 때문에 이번에도 큰 기대를 앉고 먹게 되었습니다. 

가격은 저번보다 조금 비싼 4,200원이며 도시락에 버터가 들어 있는 것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이 도시락의 메인은 만능비빔간장입니다. 

백종원의 만능 소스가 tv에 나올때마다 사람들의 반응은 뜨거웠고 맛도 일품이었습니다. 

그런 맛을 편의점 도시락에서 느낄수 있다면 더할나위 없이 좋을것 같습니다.





우선 밥에 버터와 비빔간장을 넣고 여기서 포인트로 폭신한 계란말이를 잘게 부숴서 같이 비볐습니다. 

계란말이를 같이 비빈것은 아주 좋은 선택이었습니다. 





다른 분이 밥을 비빔간장에 그냥 비비는 것보다 계란말이를 같이 넣으면 맛있다고 추천해주셔서 시도해봤습니다. 

집에서 일반 간장이랑 버터를 넣고 비벼도 이 맛이 나지 않았는데 

약간 짭쪼름 하면서도 버터의 고소한 맛이 정말 맛있었습니다.





반찬으로는 고추장 대패 삼결살, 분홍소시지, 시금치나물, 무말랭이가 나왔습니다. 

고추장 대패 삼겹살은 정말 양이 너무 적었습니다. 

두번 집어 먹으니 다 사라져 버렸습니다. 




그리고 짜고 매워서 간장밥이랑 어울리지 않는것 같습니다. 

간장밥도 짭쪼름 하면서 간이 센편인데 그것과 어울리는 담백한 반찬을 넣었으면 좋을것 같습니다. 

그리고 오랜만에 먹는 분홍소시지도 딱 두개 있었습니다. 요




새 하도 맛있는 햄과 소시지가 많이 나오다보니 분홍소시지에는 손이 가지 않았습니다. 

오랜만에 먹으니까 어릴때 분홍소시지에 케찹을 찍어 먹던일이 생각나면서 

평범한 분홍소시지인데 추억의 맛을 느꼈습니다.







나머지 반찬인 시금치나물과 무말랭이는 좋아하지 않았는데 

그래도 비빔간장도시락과 가장 어울리는 반찬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깔끔한 시금치나물과 오도독 씹히는 무말랭이는 간장밥과 함께 먹으니까 궁합이 좋았습니다. 




이런 종류의 밑반찬을 비빔간장 도시락에 추가했다면 나트륨 걱정 하지 않고 먹을수 있을것 같습니다. 

먹고나서도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은 일부러 보지 않았습니다. 

아무래도 제가 느꼈던 자극적이고 맵고 짜고 이런맛인데 안봐도 알것 같았습니다.





만능비빔간장 도시락은 전체적으로 버터와 비빔간장 소스를 섞은 밥은 맛있었는데 

다만 공간이 부족해서 밥을 비비기가 조금 힘들었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래도 버터와 어울리는 맛이 훌륭한 편이었습니다. 




다만 밥에 비해 반찬이 많이 부족했습니다. 

밥과 어울리지 않는 반찬들이 있어서 이번 도시락은 조금 실망스러웠습니다. 





반찬들만 바꿔서 다시 출시한다면 자주 사먹을것 같지만 지금 이대로라면 재구매 의사가 없습니다. 

3탄 도시락은 너무 기대하지 말고 조용히 기다려 보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